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길병원 닥터헬기 6년만에 1천회 비행…환자 941명 이송

길병원 닥터헬기 [가천대 길병원 제공=연합뉴스]
길병원 닥터헬기 [가천대 길병원 제공=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가천대 길병원이 인천시 등과 함께 운용중인 응급의료 전용 '닥터헬기'가 2011년 첫 운항 이후 6년여 만에 1천 회 비행을 달성했다.

길병원은 이달 12일 백령도에 사는 80대 여성을 닥터헬기로 이송해 1천 회 비행을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여성은 이송 전날인 11일 자택에서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가 백령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심박 수가 급격히 떨어졌다.

백령병원 측으로 부터 헬기지원 요청을 받은 길병원 항공의료팀은 당일 닥터헬기로 이 여성을 길병원으로 이송했다.

이 환자는 막힌 혈관 부위를 뚫는 혈관 확장술을 받고 현재 회복 중이라고 길병원을 밝혔다.

길병원 닥터헬기는 2011년 9월 23일 첫 비행을 시작한 이후 6년 9개월 동안 서해 5도 등지의 환자 941명을 긴급 이송했다.

그동안 이 병원 닥터헬기는 섬이 많은 인천의 지리적 특성에 맞춰 응급환자 이송 수단으로 그 역할을 톡톡히 수행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올해 2월부터는 서해 최북단 섬인 백령도까지 운항 거리를 넓혀 취약지역의 응급의료 체계를 개선했다.

길병원은 닥터헬기 운항 1천 회를 맞아 다음 달 헬기 운영 현황과 개선 방안 등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열 예정이다.

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8 15:3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