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대박물관서 '최온순 침선장 장례 복식 특별전'

상복 [전북대 제공=연합뉴스]
상복 [전북대 제공=연합뉴스]

(전주=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22호인 침선장(針線匠) 최온순 선생이 복원한 상복(喪服 )을 만나볼 수 있는 '최온순 침선장과 상장의례(喪葬儀禮) 복식' 특별전이 전북대박물관에서 연중 열린다.

특별전에서는 최 침선장이 복원한 굴건제복(屈巾祭服)과 수의(壽衣) 45점이 소개된다.

굴건제복은 머리에 쓰는 굴건과 몸에 걸치는 제복을 합친 말로, 장례 때 상주가 입고 쓰는 삼베로 제작한 옷을 말한다.

수의 [전북대 제공=연합뉴스]
수의 [전북대 제공=연합뉴스]

침선장은 왕실·사대부 등 특수층의 옷을 만들던 바느질 장인을 일컫는다.

최 침선장은 1998년 수의와 굴건제복 등을 복원한 점을 인정받아 침선장으로 지정됐으며 전통복식 연구와 전통문화유산의 공유를 위해 그동안 만든 전통복식 543점을 전북대에 기증했다.

이남호 전북대 총장은 23일 "평소 보기 어려운 상장의례 복식을 통해 최 침선장의 올곧은 침선 인생을 만나보고, 우리 인생의 시작과 끝을 되돌아보는 기회를 얻기 바란다"고 말했다.

doin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23 11:2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