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AI 스피커 이용률 1위는 기가지니…만족률은 50% 밑돌아"

기가지니 LTE, 기가지니 버디, 기가지니 키즈워치
기가지니 LTE, 기가지니 버디, 기가지니 키즈워치 [KT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인공지능(AI) 스피커의 보급률이 늘고 있지만, 기능이 초보적이어서 사용자들의 만족 수준은 낮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동통신 전문 리서치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가 지난 4월 전국 14∼64세 휴대전화 사용자 1만2천580명을 조사한 결과 AI 스피커 사용경험률은 11%로 조사됐다.

플랫폼별 이용률은 KT[030200] '기가지니'(39%)가 가장 높았고, SK텔레콤[017670] '누구'(26%), 네이버 '클로바'(16%), 카카오[035720] '미니'(12%)가 뒤를 이었다.

구입경로는 통신사 콜센터나 대리점이 51%로 과반을 넘었고, 온라인 쇼핑몰이 21%, 경품·선물·이벤트가 15%로 나타났다.

사용경험자의 이용 만족률은 49%로 낮은 수준에 머물렀다.

플랫폼별 만족률은 네이버 클로바가 54%로 가장 높았다. 다음은 카카오 미니(51%), KT 기가지니(49%), SK텔레콤 누구(45%) 순서였다.

불만족 이유는 '음성 명령이 잘 되지 않는다'(50%), '자연스런 대화가 곤란하다'(41%), '소음을 음성 명령으로 오인한다'(36%) 등 순이었다.

컨슈머 인사이트는 "현재 AI스피커 수준은 저장된 정보를 음성인식을 통해 서툴게 검색하는 장치에 가깝다"며 "어떤 플랫폼이 진짜 인공지능 같은 면모를 먼저 갖추는지가 사활을 가를 것"이라고 설명했다.

[컨슈머 인사이트 제공]
[컨슈머 인사이트 제공]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0 11: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