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진해 해상 표류 레저보트 2척 구조, 승선원 모두 무사

표류 레저보드 예인
표류 레저보드 예인[창원해경 제공=연합뉴스]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주말을 맞아 레저활동에 나섰던 보트가 기관고장 등으로 표류하다가 해경에 잇따라 구조됐다.

14일 오후 2시께 경남 창원시 진해 수도 인근 해상에서 0.56t급 레저보트 A호 선장 정모(51) 씨가 기관고장으로 표류한다며 창원해양경찰서에 구조를 요청했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사고 보트와 가까운 민간구조선과 신항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선장의 안전상태를 확인한 다음 A호를 가덕도 대항항으로 예인했다.

앞서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진해 잠도 해상에서 이동하던 2.75t급 레저보트 B호가 추진기 고장으로 표류하자 선장 김모(67) 씨가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다.

해경은 B호 선장과 승선원 등 2명의 안전상태를 확인하고 B호를 인근 원전항으로 예인했다.

B호는 전날 원전항 일대에서 낚시를 하고 나서 이날 용원함으로 들어가려고 사고해역을 지나다가 갑자기 엔진이 멈춘 것으로 알려졌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주말을 맞아 해상 레저활동이 증가하면서 해상사고도 늘어나는 추세다"며 "출항 전 장비를 철저하게 점검해 해상에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4 1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