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분당서 백화점 의류매장 천장보드 '와르르'…다친 사람 없어

(성남=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14일 오후 2시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있는 A 백화점 2층 한 의류매장에서 석고 텍스 재질의 천장(6㎡ 규모)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다행히 해당 매장에는 손님이 없었고, 직원 1명도 멀리 떨어져 있어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백화점은 천장이 내려앉은 곳에 가림막을 설치하고,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백화점 관계자는 "석고 텍스가 습한 날씨 탓에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라며 "퇴점 시간을 오후 10시 30분에서 오후 9시로 앞당기고 전 층의 안전점검을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백화점 수원점 4층 의류매장에서도 지난 11일 새벽 천장(260여㎡ 규모)이 무너졌다.

당시 천장에 매달아 놓은 합판과 그물 등의 무게 탓에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4 19: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