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장애인 콜택시 경주·부산까지 운행 확대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 장애인 콜택시 경주·부산까지 운행 확대

울산시청
울산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장애인 콜택시 운행 지역을 8월 1일부터 경주와 부산 등지로 확대한다고 2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현재 장애인 콜택시는 총 103대로, 울산 전역과 양산부산대병원까지 운행하고 있다.

시는 장애인들의 이동 편의를 위해 경주, 양산, 부산 노포동역, 부산 기장군 동남권원자력의학원까지 운행 지역을 확대한다.

이를 위해 시는 전담 차량 7대를 추가했다.

이용 요금은 일반 택시 요금의 32% 수준이며, 통행료는 시가 부담한다.

이용 대상은 1·2급 장애인, 3급 발달장애인 중 중복장애인, 3급 장애인 중 상시 휠체어 이용자와 보호자다.

전일 예약할 경우 24시간 중 장애인과 가족이 희망하는 시간대에 이용할 수 있다.

당일의 경우 오전 7시부터 오후 8시까지 장애인콜센터로 신청하면 1일 12회까지 접수 순서대로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중교통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을 위한 콜택시 운영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yongt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23 07: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