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전대 경선 탈락주자들 '당대표 후보 지지' 분화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 전대 경선 탈락주자들 '당대표 후보 지지' 분화

최재성, 16일께 입장 발표…박범계·이종걸은 이해찬 지지
전해철, 김진표 지지 표명…"군림하지 않는 민주적 소통 리더십"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더불어민주당의 새로운 지도부를 뽑는 전국대의원대회(전대)가 2주 앞으로 다가오면서 당권주자 지지를 놓고 경선 탈락주자 사이 분화가 일어나고 있다.

이들 주자의 지지가 송영길·김진표·이해찬 후보(기호순)가 경쟁을 벌이는 전대 판세에 어떤 영향을 줄지 주목된다.

민주당 당권주자 대전서 TV토론회
민주당 당권주자 대전서 TV토론회 (대전=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당권에 도전하는 이해찬(왼쪽부터)·김진표·송영길 의원이 6일 오전 대전문화방송 사옥에서 열린 TV 토론회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8.8.6
jkhans@yna.co.kr

당대표 예비경선에 도전했던 최재성 의원은 이르면 16일 전당대회 지지 후보와 관련한 입장을 내놓을 것을 보인다.

최 의원은 입장 정리에 앞서 14일 대의원, 지역위원장 등과의 모임을 하고 의견을 듣기로 했다.

그는 12일 연합뉴스 통화에서 "'중립을 지키느냐'와 '당의 혁신을 위한 행보를 하느냐'를 놓고 고민했고, 결국 혁신을 선택했다"고 말했다.

최 의원은 지난달 26일 당대표 예비경선에서 탈락한 후 후 행보를 놓고 고심을 거듭했다.

그러는 사이 당대표 후보 모두 최 의원을 향한 구애 경쟁을 벌였다. 2015~2016년 문 대통령의 당 대표 시절 사무총장 및 총무본부장을 지낸 최 의원이 본선 표 대결에서 40%나 차지하는 권리당원 표심에 영향을 끼칠 것이라는 판단이 녹아든 행보로 해석됐다.

최 의원이 결국 김 후보를 지지할 것이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리는 가운데 장고 끝에 이 후보나 송 후보 쪽으로 마음이 기울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최재성, '당대표 출마 선언'
최재성, '당대표 출마 선언'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최재성 의원이 19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8.25 전당대회 당대표 경선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2018.7.19
kjhpress@yna.co.kr

당대표 예비경선에서 역시 고배를 마친 박범계 의원은 이 후보 지지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알려진다.

박 의원은 최근 페이스북에 "공천을 포함한 전체적인 당무관리가 큰 잡음 없이 진행돼야 한다. 공정함이 권위로서 체화돼 있는 분이어야 한다"며 사실상 이 후보 지지를 표명하는 글을 올렸다.

앞서 이종걸 의원도 예비경선 탈락 후 이 후보를 지지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박범계 의원, 당 대표 출마선언
박범계 의원, 당 대표 출마선언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수석대변인이 4일 국회 정론관에서 당 대표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7.4
jjaeck9@yna.co.kr

한때 당대표 출마를 저울질했던 전해철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김진표 후보 지지를 표명하는 글을 올렸다.

노무현정부 청와대 민정수석 출신인 전 의원은 "(많은 사람과의 토론 과정에서) 군림하지 않는 민주적 소통의 리더십을 가지고, 당 혁신의 방향과 실천의지가 명확하며, 체감할 수 있는 경제 정책 등을 실현해 국정 성공을 확실하게 뒷받침할 수 있는 당대표가 선출돼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다"고 밝혔다.

그는 "당부터 혁신돼야 한다"며 "당의 주요 구성원과 당원들이 중요한 정책결정에 참여할 수 있는 의사결정시스템이 정착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페이스북 글에선 특정 후보 이름을 거론하진 않았으나 연합뉴스 통화에서 "당 혁신과 민주적 리더십, 소통 등에 합당한 리더십을 가진 후보는 김진표 후보라고 생각한다"며 김 후보 지지 의사를 확인했다.

발언하는 전해철
발언하는 전해철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1일 오후 서울시청 시민청에서 열린 4.16 4주기 추모간담회 '세월호 세대가 꿈꾸는 나라다운 나라'에서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발언하고 있다. 2018.4.11
saba@yna.co.kr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2 18: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