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워마드, 지구 떠나라…거긴 한국도 한남충도 없다"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하태경 "워마드, 지구 떠나라…거긴 한국도 한남충도 없다"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12일 페이스북에서 "워마드(남성 혐오 인터넷 커뮤니티)는 지구를 떠나라. 거기는 한국도 없고 '한남충'(한국 남자를 벌레에 비유한 속어)도 없다"고 썼다.

하 의원은 "워마드 이 친구들 정말 정신 사납다"며 "몰카(불법 영상물)를 막을 전쟁을 벌여도 부족할 판에 본인들이 몰카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 더운 날 더 열 받게 한다"고 비판했다.

하 의원은 해당 게시글과 함께 한 언론사의 기사 주소를 첨부했다.

해당 기사는 워마드에 '서울대 몰카'게시글이 올라왔다는 의혹이 제기됨에 따라 서울대가 학내 몰카 근절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해당 기사에 따르면 워마드에는 지난달 29일 '서울대 중앙도서관 남자화장실 몰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온 뒤 '학교본부 몰카', '인문대 몰카' 등 글이 잇따라 게재됐지만 관할 경찰서와 구청 등의 조사 결과 몰카는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당대표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하태경
당대표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하태경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바른미래당 하태경 당대표 후보가 12일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바른미래당 평당원 모임인 ‘정치미래연합’ 주최로 열린 당대표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8.8.12
toadboy@yna.co.kr

wi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2 18: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