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양키스전 1볼넷 3삼진…텍사스 2연패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신수, 양키스전 1볼넷 3삼진…텍사스 2연패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세 차례나 삼진을 당하고 볼넷으로만 한 차례 출루하는 데 그쳤다.

추신수는 1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의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양키스와의 방문경기에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에 볼넷 하나를 기록했다.

양키스와의 전날 대결에서는 올 시즌 네 번째 3안타 경기를 펼쳤으나 이날은 침묵하며 5경기 연속 출루한 데 만족해야 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7에서 0.274(434타수 119안타)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초 첫 타석에서 양키스 선발 C.C. 사바시아에게 삼진으로 물러났다.

3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골랐으나 득점까지 이어지지는 못했다.

이후 5회초 2사 후에는 다시 삼진을 당했다.

텍사스가 2-7로 추격한 7회초 1사 1루에서 다시 방망이를 든 추신수는 양키수 두 번째 투수 소니 그레이의 초구를 때렸지만 1루수 땅볼로 잡혔다.

9회초 1사 후 마지막 타석에서는 양키스 조너선 홀더에게 삼진을 당했다.

텍사스는 결국 2-7로 져 2연패 했다.

1회 장칼로 스탠턴에게 선제 솔로 홈런을 얻어맞고 5회에는 장단 5안타를 허용하며 대거 5실점 하는 등 6회까지 0-7로 끌려가다가 7회 2점을 만회해 영패를 면했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