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주민세 74억원 부과…작년보다 4억 증가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 주민세 74억원 부과…작년보다 4억 증가

울산시청
울산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시는 올해 주민세 균등분으로 지난해보다 4억원 늘어난 74억원을 부과했다고 밝혔다.

구·군별로는 남구가 25억원으로 가장 많고, 울주군 15억원, 중구 13억원, 북구 12억원, 동구 9억원 순이다.

시는 개인균등분 주민세율이 조정되고 사업장이 소폭 늘어나 주민세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주민세 납세의무자는 올해 8월 1일 기준 울산 내에 주소를 둔 세대주와 사업장을 둔 개인사업자·법인이다.

개인사업자는 전년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액이 4천800만원 이상일 때 부과되고 법인은 자본금과 종업원 수에 따라 차등 부과된다.

납부 기간은 8월 16∼31일이다.

전 금융기관에 직접 또는 ATM(현금자동지급기)으로 납부하거나, 가상계좌, 위택스(www.wetax.go.kr), 인터넷지로사이트(www.giro.or.kr) 등으로 내면 된다.

시는 스마트폰을 이용한 지방세청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앱을 내려받아 간편하게 낼 수도 있다.

주민세 재원은 취약계층 복지재원,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에 우선 투자된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08: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