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도로함몰 부산 번영로에 싱크홀 추가 발생 확률 낮다"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난달 도로함몰 부산 번영로에 싱크홀 추가 발생 확률 낮다"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지난달 11일 대형 싱크홀이 발생, 5시간 동안 차량통행이 전면 통제됐던 부산 번영로에 추가로 싱크홀이 생길 개연성이 낮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부산시는 번영로 전 구간의 도로 밑을 탐사한 결과 추가 도로함몰 위험지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13일 밝혔다.

번영로 관리기관인 부산시설공단은 도로함몰 구간에 대해 '지하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지반침하 위험도 평가를 할 예정이다.

지반침하 위험도 평가는 긴급 복구공사를 한 경우와 지반침하 우려가 있다고 인정되는 경우에 한다.

부산 고속도로 한복판에 대형 싱크홀
부산 고속도로 한복판에 대형 싱크홀 (부산=연합뉴스) 11일 낮 12시 30분께 부산 도시고속도로 번영로 원동에서 서울 방향 200m 지점에 가로 2m, 세로 1m, 깊이 5m가량의 싱크홀이 발생해 복구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2018.7.11 [독자 이성복씨 촬영 제공]
ready@yna.co.kr

이번 위험도 평가는 시추, 지질, 지하수 정보 분석과 시추조사, 지반 안전성 검토를 거쳐 보수·보강공법을 결정하는 등 지하안전 확보 방안을 찾는 게 목표다.

부산시설공단은 용역이 끝나면 싱크홀 발생 원인을 밝히고 안전 확보 방안을 마련하게 된다.

전문가 의견에 따라 번영로에 신고전화 안내판 20개와 현수막 9개를 설치한다.

공단은 또 도로함몰 정보를 관리해 함몰 위험구간을 예측할 수 있는 도로함몰 관리 전산시스템도 구축할 예정이다.

osh998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0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