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프리미엄가전 '시그니처' 중남미 진출…미술관서 런칭 행사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 프리미엄가전 '시그니처' 중남미 진출…미술관서 런칭 행사

이달 멕시코·콜롬비아에서 잇따라 출시 행사

멕시코 미술관서 열린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
멕시코 미술관서 열린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서울=연합뉴스) LG전자가 지난 8일 멕시코 소우마야 미술관에서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열었다고 13일 전했다.
행사 참석자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감상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전자[066570]의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인 'LG 시그니처'가 중남미 시장에 진출했다.

LG전자는 현지시간 오는 15일 콜롬비아의 '보고타 현대미술관'에서 현지 거래처 관계자와 언론인, 오피니언 리더 등을 초청한 가운데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지난 8일에는 멕스코 '소우마야 미술관'에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마련해 제품을 전시하는 한편 고객들이 큐레이터의 도움을 받아 직접 제품을 체험할 수 있게 했다.

특히 멕시코 행사에서는 현지 출신의 사진작가인 디에고 에세가레이가 '본질의 미학'을 주제로 LG 시그니처를 활용해 촬영한 사진작품도 함께 전시했다.

또 멕시코를 대표하는 건축가와 디자이너, 요리사 등의 LG 시그니처 경험담을 공유하는 'LG 시그니처 토크'도 진행됐다.

회사 관계자는 "중남미에서 선보일 LG 시그니처는 올레드 TV와 세탁기, 냉장고 등으로 구성됐다"면서 "현지 가전시장에서 LG 브랜드 지배력이 높기 때문에 초(超) 프리미엄 브랜드도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의 자체 조사에 따르면 중남미 지역에서 LG 브랜드에 대한 '비보조 인지도'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70%를 웃돌았다. '가전 분야에서 어떤 브랜드들을 알고 있는가'라는 질문에 70% 이상이 LG전자를 떠올린다는 것이다.

LG전자, 멕시코 미술관서 'LG 시그니처' 론칭
LG전자, 멕시코 미술관서 'LG 시그니처' 론칭(서울=연합뉴스) LG전자가 지난 8일 멕시코 소우마야 미술관에서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열었다고 13일 전했다.
이날 멕시코를 대표하는 건축가, 디자이너, 요리사 등이 초청돼 'LG 시그니처 토크'에서 LG 시그니처 제품을 사용한 경험담을 공유했다. [LG전자 제공] photo@yna.co.kr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