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고산 25일 연속 열대야…제주 최저 28.7도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고산 25일 연속 열대야…제주 최저 28.7도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와 고산에 열대야가 25일 연속으로 나타나는 등 밤에도 연일 더위가 가시지 않고 있다.

야간개장한 제주 삼양해수욕장[연합뉴스 자료사진]
야간개장한 제주 삼양해수욕장[연합뉴스 자료사진]

13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12일) 오후 6시부터 이날 오전 9시까지 제주도 내 지점별 최저기온은 제주 28.7도, 서귀포 27.7도, 고산 25.3도, 성산 27.9도 등 곳곳에서 밤사이 수은주가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가 나타났다.

제주와 고산에는 지난달 19일부터 25일 연속 열대야가 나타나는 등 밤잠을 이루지 못하게 하는 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올여름 열대야 총 발생일수는 제주 28일, 고산 27일, 서귀포 26일, 성산 20일 등이다.

이날도 낮에는 최고 33도 안팎의 폭염이 나타나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현재 제주도 서부에는 폭염경보, 북부·동부·남부에는 폭염주의보가 각각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당분간 무더위가 지속하면서 보건, 산업, 수산, 농축산업 등에 피해가 우려되니 온열질환과 농수축산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09: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