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7 씽큐 '붐박스 부스터' 경진대회 최우수작 IFA서 전시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 G7 씽큐 '붐박스 부스터' 경진대회 최우수작 IFA서 전시

레트로 디자인으로 눈길…300여개 응모작 제치고 수상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LG전자[066570]는 전략 스마트폰 G7 씽큐(ThinQ)의 '붐박스 스피커'를 활용한 부스터 경진대회 '붐 유어 사운드'(Boom Your Sound) 최우수 작품을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8'에서 소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최우수 작품은 "자재부터 디자인, 작동 방식까지 레트로 감성을 더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형 카세트 오디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에 나무 통판으로 제작됐고, 카세트테이프를 넣듯이 G7 씽큐를 삽입하면 스마트폰 소리가 공간을 울리며 풍부한 사운드를 구현한다.

LG전자는 최우수작 수상자에게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고, 수상작을 다음 달 4일까지 IFA 2018에서 전시할 예정이다.

'붐 유어 사운드' 대회는 6월 15일부터 7월 23일까지 진행됐다. 총 300여개의 응모작이 접수된 가운데 ▲ 상자를 대각선으로 잘라놓은 듯한 비대칭 입체 모양 ▲ 위아래 접시를 맞물려 놓은 듯한 UFO 모양 ▲ 부피를 늘렸다 줄였다 할 수 있는 아코디언 모양 등 기발한 디자인이 선을 보였다. 제작 동영상 조회 수는 900만건을 넘어섰다.

한국방송장비산업진흥협회장 김재평 교수는 "붐박스 기능을 활용해 소리의 다양한 변화를 체험할 수 있는, 재미있는 대회였다"라고 총평했다.

12일 모델이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LG트윈타워에서 붐박스 부스터 경진대회 '붐 유어 사운드' 최우수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나무 통판으로 만든 이 작품은 대형 카세트 오디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레트로 감성을 더했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