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GRS, 커피찌꺼기로 만든 친환경비료 농가지원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GRS, 커피찌꺼기로 만든 친환경비료 농가지원

남익우 롯데GRS 대표(사진 오른쪽)와 김형호 협력재단 사무총장
남익우 롯데GRS 대표(사진 오른쪽)와 김형호 협력재단 사무총장[엔제리너스 커피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엔제리너스커피를 운영하는 외식기업 롯데GRS는 13일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은 자유무역협정(FTA)으로 피해를 보거나 피해 우려가 있는 농어촌 지원을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운영하는 민간 기금이다.

롯데GRS는 이번 기금 출연을 계기로 엔제리너스커피 매장에서 생기는 커피 찌꺼기를 친환경 유기질 비료로 재생산해 제주 지역 농가에 지원하고 농특산물을 제품 원료로 활용하기로 했다.

롯데GRS 관계자는 "롯데GRS는 중소기업, 가맹점 등과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상생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이번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으로 농가소득 증대와 판로개척 등 일거양득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jo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09: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