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미 "특활비, 업무추진비로 돌리려면 그간 사용내역 밝혀야"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정미 "특활비, 업무추진비로 돌리려면 그간 사용내역 밝혀야"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13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 방침을 결정한 것과 관련, "특활비 일부를 정당한 업무추진비로 전환하겠다면 특활비가 어떤 부분에서 정당하게 사용됐는지 공개부터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발언하는 정의당 이정미 대표
발언하는 정의당 이정미 대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9일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8.9
jjaeck9@yna.co.kr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기존 특수활동비 사용 내역을 공개하지 않고 업무추진비부터 증액한다면 이는 결국 은폐된 특수활동비가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특활비 폐지는) 여론의 비판에 직면한 양당이 국민 앞에 항복을 선언한 것"이라며 "정의당은 기득권 양당에 대한 감시의 끈을 놓지 않고, 실질적인 특활비 폐지가 이뤄질 수 있도록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이날 YTN 라디오 인터뷰에 "업무추진비를 다시 늘리자고 하는 것은 특활비는 없애지만, 특활비로 받아왔던 돈은 그대로 수령해가겠다는 뜻으로 읽힐 수 있다"며 "거기에 얼마가 더 증액돼야 하는지를 납득시키기 위해선 그간 사용됐던 특활비가 정당하게 사용됐는가를 밝히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본다"고 지적했다.

viv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11: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