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조 관측, '드론+무인선박' 기술로 더 빠르고 넓게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녹조 관측, '드론+무인선박' 기술로 더 빠르고 넓게

건설기술연구원, 녹조 측정기술 개발

녹조 (CG)
녹조 (CG)[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드론과 무인선박을 이용해 짧은 시간 내에 넓은 공간의 녹조를 측정하는 기술을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지금은 녹조를 측정할 때 하천의 특정 지역에서 물을 채집해 클로로필-a 등을 분석하는 방법이 쓰이고 있다.

그러나 이는 채수 지점 이외 지역에 대한 정보를 파악하지는 못해 얼마나 넓은 면적에 어느 정도의 농도로 녹조가 발생하는지 파악할 수가 없고 녹조의 이동 상황도 알 수 없다.

건설연 황태문 박사팀은 드론과 무인선박을 이용해 원하는 지역의 녹조 현황을 정량적 수치로 측정함으로써 측정 1~2시간 이내에 넓은 지역의 녹조 발생 현황을 정확하게 파악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우선 공중에서는 위성항법장치(GPS)를 장착한 드론이 비행하며 다중분광센서를 통해 항공사진과 같은 정사영상을 촬영한다.

수면에서는 무인선박이 클로로필-a, 피코시아닌, 탁도, 온도, 수심 등을 측정한다.

드론에 의해 측정된 데이터는 식생의 분포나 밀집도를 측정하는 식생지수(NDVI, Normalized Difference Vegetation Index) 기법을 통해 클로로필-a 농도로 변환돼 넓은 지역에 대한 녹조 현황을 자동으로 파악할 수 있다.

무인선박은 자동 항로 설정을 통해 하천 표면을 돌아다니면서 하천 수질 현황 등고선 맵을 작성한다.

드론과 무인선박에 의해 측정된 정보는 데이터마이닝 기법 등을 통해 하천 녹조 지도로 제작돼 한눈에 녹조 발생 현황과 이동 현황 등을 파악할 수 있다.

건설연이 금강 백제보와 영산강 죽산보의 녹조를 측정한 결과 9~11㎝ 공간 해상도로 녹조가 측정됐다.

이는 기존 200㎝에 비해 정확도가 크게 개선된 것이며, 1시간 이내에 측정을 완료해 저비용에 수시로 녹조를 측정할 수 있다는 것이 입증됐다.

황태문 박사는 "넓은 지역의 하천 녹조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파악함으로써 녹조 대응이 한결 빨라질 수 있게 됐다"며 "스마트 하천 환경 관리 분야에서 외산 제품을 대체할 국산 기술을 확보함으로써 해외시장 진출도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