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순 "경기도를 남북 평화경제의 중심으로 육성"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인순 "경기도를 남북 평화경제의 중심으로 육성"

"이재명 지사 거취 문제, 전당대회 이슈로 옳지 않아"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인 남인순(서울송파병) 의원은 13일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재명 지사, 김경협 도당위원장과 손잡고 경기도를 환황해와 남북 평화경제의 중심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남인순 의원 [ 연합뉴스 자료사진 ]
남인순 의원 [ 연합뉴스 자료사진 ]

남 후보는 "중앙당과 지역에 '평화와 번영위원회'를 구성해 4.27 판문점 선언 실현을 뒷받침하겠다"며 "DMZ를 국제적인 생태관광지로 명소화하고 파주를 중심으로 제2 개성공단을 추진해 개성, 해주를 잇는 통일경제특구를 조성하겠다"고 공약했다.

그는 광명·시흥의 테크노밸리와 폴리텍대학 제2융합기술원 조성, 안산의 공동체 회복사업과 사이언스밸리 조성 지원 등도 약속했다.

당 대표 후보인 김진표 의원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거취 문제를 쟁점화하데 대해 남 후보는 "전당대회는 당의 비전이나 당면과제를 얘기해야 한다. 전대 이슈로 가져가는 것은 옳지 않다"며 "일단은 법적인 다툼이 있고, (결과를)보고 판단을 해야 한다고 본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오는 25일 전당대회를 열어 당 대표와 별도로 최고위원 5명(여성 1명 반드시 포함)을 선출한다.

최고위원 선거에는 남 의원을 포함해 김해영·박주민·설훈·박광온·황명선·박정·유승희 등 모두 8명(기호순)이 출마했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13 14: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