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질랜드 남섬서 조만간 강진 발생 가능성…지형 변형 우려"

뉴질랜드 연구진, 과학저널 특별호에 연구보고서 게재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뉴질랜드 남섬에서 지형을 바꾸어놓을 수 있는 초대형 지진이 조만간 발생할 수 있다고 뉴질랜드 과학자들이 경고했다.

11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뉴질랜드 연구진은 남섬에 있는 알파인 단층에서 마지막으로 강진이 발생했던 건 1717년이라며 그같은 규모의 강진이 조만간 다시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이날 나온 뉴질랜드지질학지구과학저널 특별호에 발표한 보고서에서 1717년 지진은 규모가 8.1 정도로 추정된다며 그 같은 추정은 남섬에서 나온 갖가지 증거에 기반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진은 보고서에서 "수초 만에 단층 남동쪽 땅이 대부분의 지역에서 북서쪽보다 상대적으로 위로 솟아오르고 남쪽으로 7~8m 이동하기도 했다"며 "강력한 진동은 수많은 산사태와 삼림 파괴, 하천 흐름과 서던 알프스 지역의 퇴적 형태에도 큰 변화를 가져왔다"고 밝혔다.

오타고대학 캐롤라인 오치스턴 박사 등 연구진은 알파인 단층에서 마지막으로 큰 지진이 발생했던 시기를 1717년으로 추정하게 된 근거는 나무와 퇴적토 등에 바탕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대지진의 시점을 특정할 수 있었던 건 오래된 나무들 덕분이었다"며 나이테 유형이 나무 종류와 지역에 따라 다양한 데 1717년과 1719년 사이에 성장이 둔화한 것을 볼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들은 "그런 성장의 둔화를 가져온 교란의 시기가 1716년 성장 시즌 후부터 1717년 성장 시즌 종료 전으로 좁혀질 수 있었다"며 따라서 지진이 1717년 초에 발생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들은 그 지진이 지구 지각 활동의 패턴을 정기적으로 반복하면서 일어난 것 중에서는 가장 최근의 것이라며 "알파인 단층은 끊임없이 서로를 향해 움직이는 태평양 지각판과 호주 지각판의 경계이기 때문에 비슷한 지진이 곧 다시 일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실제로 마지막 대지진이 300여 년 전에 일어났는데 그런 지진은 평균적으로 300년이 채 안 되는 시차를 두고 일어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뉴질랜드 남섬 알파인 단층 그래픽 [출처:GNS 사이언스]
뉴질랜드 남섬 알파인 단층 그래픽 [출처:GNS 사이언스]

ko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1 08: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