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성훈, 대만 팬미팅 취소로 논란…YG도 진화 나서

젝스키스 강성훈
젝스키스 강성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그룹 젝스키스의 강성훈이 최근 대만 팬미팅을 취소해 논란이 되자 직접 해명에 나섰다.

강성훈은 지난 10일 개인 팬클럽인 후니월드 공식 팬카페를 통해 "손해를 보더라도 끝까지 팬미팅을 진행하려 했지만 대만 측이 우리를 속이고 진행한 부분이 있었고, 대만 정부에서 비자 발급을 거부한 것이 팩트"라고 주장했다.

앞서 이달 초 대만 매체들은 강성훈과 팬미팅을 기획한 후니월드가 이달 8~9일로 예정됐던 대만 팬미팅을 일방적으로 취소해 현지 업체에 한화 1억원가량의 손실을 입혔다고 보도했다. 또 대만 업체는 이미 강성훈 측에 개런티를 지급한 상태로, 지난달 31일 한국 경찰에 사기 등의 혐의로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대만 매체와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강성훈이 팬클럽 운영진 중 한명과 교제하는 사이라는 의혹도 나왔다.

강성훈은 팬카페 글에서 "최근 떠도는 소문 중 운영자 관련해 여자친구는 딱 대놓고 말할게"라며 "그냥 소문은 소문일 뿐. 더 이상은 말할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 이 부분은 언급할 가치가 없다. 확대 해석 삼가주기 바란다"고 해명했다.

현재 강성훈은 젝스키스로는 YG엔터테인먼트에서 활동하지만, 개인 팬미팅 등 개별 일정은 독자적으로 하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그동안 강성훈의 단독 팬미팅은 본인이 독자적으로 진행해왔으나 당사는 모든 사안을 자세히 알아보고 피해자들이 생기지 않도록 조속히 문제들을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진화에 나섰다.

강성훈이 속한 젝스키스는 10월 13~14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콘서트를 개최한다.

mimi@yna.co.kr [https://youtu.be/BR-UAC0zBbs]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1 13: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