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시 서부중 설립 조건부 통과…"숙원 해결 환영"

"학교 위치 변경" 부대 의견 달려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시 서부중학교(가칭) 설립이 교육부 심사를 통과, 추진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제주도교육청
제주도교육청

11일 제주도교육청과 강창일(더불어민주당·제주시갑) 국회의원 등에 따르면 교육부는 지난 5일 전남 여수에서 연 수시 1차 중앙투자심사에서 제주시 서부중학교 설립에 대해 학교 위치 변경이라는 부대의견을 달고 조건부 통과시켰다.

제주시 동 지역 중학교 학교군은 동부·서부·중부로 나뉜다. 이 가운데 서부 지역은 중학교 신입생 중 매년 190여명(3년 평균치)이 중부의 학교로 배정돼 원거리 통학으로 불편을 겪고 있다.

이 때문에 서부 지역에 신제주권과 외도·도평 지역 학생을 수용하기 위한 중학교 신설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왔다.

서부중학교는 제주시 외도동에 설립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앞으로 부대의견을 충실히 이행해 안정적으로 학교 설립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지역 숙원이 해결됐다"고 환영의 뜻을 밝히며 "조건부 인정인 만큼 남은 과제 해결을 위해 충실히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창일 의원도 "숙원사업을 해결했다. 교육여건 개선에 큰 진전을 이뤘다"고 환영의 뜻을 밝히며 "제주의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정부와 지속적으로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1 17: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