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동연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 방안 당·청과 협의"(종합)

경제관계장관회의…"42조9천억원 지자체 추경 신속 편성·집행"

자리로 되돌아가는 김동연 부총리
자리로 되돌아가는 김동연 부총리(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참석자들과 인사한 뒤 자리로 향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일자리 단기 대응과제와 지출혁신 2.0 추진방향과 과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2일 "최저임금 인상 속도 조절에 대한 합리적인 대안을 만들기 위해 당·청과 협의를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16차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8월 취업자 수 증가 폭이 3천명에 그치고 6월 이후 고용률도 하락세를 보여 마음이 무겁다"며 일자리 창출을 위한 대책으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금까지 추진한 정책에 재점검이 필요할 것 같다"며 "기업과 시장에서 일자리를 하나라도 더 만들어내도록 현장에서 어려움을 호소한 정책은 속도와 강도를 유연하게 조절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 조정, 최저임금 인상 속도 조절 등 시장에서 제기해왔던 이슈를 언급했다.

또 연내 일자리를 더 만들기 위해 전 부처가 가용수단을 모두 동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제관계장관회의 발언하는 김동연 부총리
경제관계장관회의 발언하는 김동연 부총리(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일자리 단기 대응과제와 지출혁신 2.0 추진방향과 과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jeong@yna.co.kr

김 부총리는 "정부 추경(추가경정예산)에 이어 지자체 추경이 42조9천억원 규모로 계획돼있다" 며 "신속히 편성·집행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기금확대, 공기업 투자, 정책금융 확대를 통한 3조7천억원 규모의 재정보강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기업과 시장이 요구하는 규제 혁신과 혁신성장 정책은 속도와 강도 높이겠다"며 "국회에서도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혁신성장 법안을 통과시켜달라"고 덧붙였다.

이날 부총리가 속도 조절을 언급한 최저임금 인상은 국책연구원에서도 고용부진의 요인으로 지적한 바 있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전날 경제동향을 통해 7월 취업자 수 증가 폭의 급격한 위축은 인구구조 변화와 경기상황만으로 설명하기 어려운 정도였던 것으로 판단했다.

김현욱 KDI 거시경제연구부장은 연합뉴스에 "최저임금 인상 등 정책적 요인과 제조업 경쟁력 약화 등 전반적 산업경쟁력 저하에 따른 구조조정 등의 효과가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https://youtu.be/WmZVRbwbQTM] 김동연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 논의…내년 인상률은 불가역적" / 연합뉴스 (Yonhapnews)[https://youtu.be/4QvASjeHL3M]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2 11: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