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매체, 군사실무회담 앞두고 "막후서 군사적대결 추구 안돼"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북한의 대남 선전매체인 '우리민족끼리'가 남북군사실무회담을 하루 앞둔 12일 "대화의 막 뒤에서 군사적 대결을 추구하는 것은 절대로 허용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우리민족끼리는 이날 '조선반도(한반도)의 긴장완화에 역행하는 위험한 움직임'이라는 제목의 개인필명 논평에서 "대화와 대결, 평화와 전쟁 책동은 절대로 양립될 수 없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매체는 국방부가 지난 7월 발표한 '국방개혁 2.0'에 포함된 입체기동부대 창설 계획을 거론하며 "판문점 선언에 배치되고 조선반도의 긴장완화에 역행하는 군사적 망동"이라고 주장했다.

또 "남조선 육군 제36보병사단이 지난 9월 3일부터 7일까지 '적' 침투에 대비한 야외전술훈련을 하는 놀음을 벌렸다"고 비난하기도 했다.

매체는 "곡절 많은 북남관계사는 속에 품은 칼을 버리지 않고서는 진정한 화해와 단합을 도모해나갈 수 없고 설사 그 어떤 합의가 이루어져도 하루아침에 백지장이 되고 만다는 심각한 교훈을 주고 있다"며 남측을 향해 "군사적 망동이 초래할 후과에 대해 심사숙고하고 분별 있게 처신해야 한다"고 썼다.

남북 회담(CG)
남북 회담(CG)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연합뉴스TV 제공]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2 14: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