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시장이 맡던 민간위원장직 14개 시민에 돌려준다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가 시장이 당연직으로 맡아오던 일부 민간위원회 위원장직을 시민에게 돌려주기로 했다.

부산시는 민간 조직위원회의 자율성과 독립성을 보장하기 위해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조직위원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조직위원회,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조직위원회, 부산건축제 조직위원회 등 4개 위원장직을 민간에 이양한다고 16일 밝혔다.

민간 조직위원회 가운데 법령이나 정관 등으로 부산시장이 당연직 위원장을 맡아오던 위원회는 모두 14개에 달한다.

시는 이 가운데 내부 역량이 성숙해 자생력을 갖춘 4개 민간 조직위원장직을 올해 안에 우선 이양하고 나머지 10개 위원장직도 단계적으로 민간에 넘길 계획이다.

부산시는 이와 함께 일자리, 주민참여, 복지, 환경 등 4개 분야 행정위원회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시장이 직접 참여하는 실무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실무위원회는 분야별로 실질적인 정책 결정과 조정 기능을 담당해 정책 실효성과 실행력을 높일 예정이다.

기존 해양수도정책심의위원회는 전문가와 국책연구원, 상공계 인사 등으로 확대 개편해 '동북아 해양수도 위원회'로 운영한다.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6 13: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