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싱가포르항공, 호주-뉴질랜드 운항취소…조종사 음주측정 실패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호주 멜버른을 떠나 뉴질랜드 웰링턴으로 갈 예정이던 싱가포르항공 여객기가 조종사의 음주측정 실패로 운항이 취소됐다.

16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싱가포르항공의 칼 슈버트 대변인은 전날 낮 멜버른을 떠나 웰링턴으로 가려던 SQ247편이 운항 승무원의 상태가 비행하기에 부적절하다는 판단이 내려짐에 따라 운항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그는 "호주 민간항공안전국(CASA) 관리들이 승무원들에 대해 비행 전 마약과 음주 검사를 무작위로 실시했다"며 "문제가 된 조종사는 혈중알코올농도가 허용치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남에 검사를 통과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 조종사가 즉시 모든 업무에서 정직 조처돼 싱가포르로 돌아갔다며 "그는 그곳에서 전면적인 조사를 받게 될 것이다. 우리는 호주와 싱가포르 당국에 필요한 정보를 모두 제공하는 등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 인해 웰링턴행뿐 아니라 웰링턴에서 다시 멜버른으로 돌아갈 예정이던 싱가포르항공편도 취소됐다.

슈버트 대변인은 싱가포르항공은 항공편 취소로 불편을 겪은 승객들에게 사과한다며 하지만 싱가포르항공은 승객과 승무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출처: 위키미디어 공용]
[출처: 위키미디어 공용]

ko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6 1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