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문진 인근 해상서 베트남 국적 20대 선원 사고로 숨져

해경 폴리스라인
해경 폴리스라인[연합뉴스TV 제공]

(강릉=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16일 낮 12시 15분께 강원 강릉시 주문진 인근 해상에서 조업 중인 주문진선적 23t급 어선 C호의 선원 A(26·베트남)씨가 그물을 끌어올리다 로프에 몸이 감기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직후 신고를 받은 속초해경은 구조정을 현장에 파견, A씨를 구조해 주문진항에 대기 중이던 119 구급대에 인계했다.

그러나 머리와 어깨 등이 크게 다친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 숨졌다.

A씨는 이날 오전 7시 54분께 주문진항을 출항해 동방 2해리 해상에서 조업하던 C호에서 그물을 끌어올리는 작업을 하고 있었다.

해경은 선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j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6 1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