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부지방 가을 재촉하는 비…제주도 최대 시간당 30㎜ 폭우

비 내리는 날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월요일인 17일은 전국이 흐리고 제주도와 남부지방에 비가 내리겠다.

17∼18일 이틀간 제주도의 예상강수량은 30∼80㎜다. 곳에 따라 12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경북내륙과 전남 해안에는 17일 아침까지 5㎜ 안팎의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도 아침 한때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제주도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며 "침수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신경 써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9.4도, 인천 19.1도, 수원 18.7도, 춘천 19.7도, 강릉 22.1도, 청주 20.2도, 대전 20.2도, 전주 20.1도, 광주 20.2도, 제주 23.8도, 대구 21.7도, 부산 22.1도, 울산 21.0도, 창원 21.4도다.

낮 최고기온은 24∼28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내지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다만 강원 영서에서는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고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설명했다.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제주도 모든 해상, 남해동부 먼바다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앞바다 0.5∼1.0m, 남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당분간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겠다.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7 06: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