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내 최대 군수지원함 '소양함' 취역…올해 연말 임무 투입

보급물자 적재능력 기존 군수지원함의 2.3배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해군의 국내 최대 군수지원함(1만t급, AOE-II)인 '소양함'이 18일 취역했다.

해군작전사령부는 이날 오후 부산작전기지에서 신형 군수지원함의 첫 번째 함정인 소양함의 취역식을 거행했다.

모습 드러낸 국내 최대 군수지원함 소양함
모습 드러낸 국내 최대 군수지원함 소양함(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8일 부산 남구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대한민국 해군 함정 중 두 번째로 크고 군수지원함 중 가장 큰 소양함(1만t급) 취역식이 열렸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해 2016년 11월 29일에 진수한 소양함은 140여 명의 승조원이 운용한다. 길이 190m, 너비 25m 크기에 최대 속력은 24노트(약 44km/h)로 연료유, 탄약, 주·부식 등 보급물자 1만1천50t을 적재할 수 있다. 2018.9.18
handbrother@yna.co.kr

취역식에는 정진섭 해군작전사령관과 해군 주요 지휘관과 장병, 이재수 춘천 시장과 춘천시 관계관,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현대중공업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취역식은 군함이 건조 및 인수과정을 거쳐 정식으로 해군 함정이 되었음을 선포하는 행사다.

이날 행사는 개식사, 국민의례, 경과보고 낭독, 취역기 게양, 표창 수여, 작전사령관 훈시 순으로 진행됐다.

정 사령관은 훈시에서 "소양함의 첫 승조원으로서 자부심과 열정을 가지고 해양수호 임무 완수를 위한 전비태세 확립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해 2016년 11월 29일에 진수한 소양함은 140여 명의 승조원이 운용한다.

기존 천지급 군수지원함(AOE-Ⅰ)인 천지함·대청함·화천함에 비해 기동속력, 적재능력 및 장거리 수송지원 등 더욱 향상된 해상 기동군수지원 능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는다.

소양함은 길이 190m, 너비 25m 크기에 최대 속력은 24노트(약 44km/h)로 연료유, 탄약, 주·부식 등 보급물자 1만1천50t을 적재할 수 있다.

보급물자 적재능력은 기존 군수지원함의 2.3배에 달한다. 헬기를 이용한 보급도 할 수 있도록 비행갑판과 헬기 격납고를 갖췄다.

이밖에 전기모터와 디젤엔진을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추진체계'를 적용해 천지급에 비해 소음이 작고 연료가 덜 들며 신속한 기동력을 바탕으로 하는 효과적인 작전수행이 가능하다.

또 근접방어 무기체계와 대유도탄 기만체계를 장착하고 소화방수 체계보강·이중선체 적용 등을 통해 함정 생존성이 보강됐다.

해군 함정 중 두 번째로 큰 소양함
해군 함정 중 두 번째로 큰 소양함(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8일 부산 남구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대한민국 해군 함정 중 두 번째로 크고 군수지원함 중 가장 큰 소양함(1만t급) 취역식이 열리고 있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해 2016년 11월 29일에 진수한 소양함은 140여 명의 승조원이 운용한다. 길이 190m, 너비 25m 크기에 최대 속력은 24노트(약 44km/h)로 연료유, 탄약, 주·부식 등 보급물자 1만1천50t을 적재할 수 있다. 2018.9.18
handbrother@yna.co.kr

소양함의 초대 함장인 유재준 대령은 "소양함은 우리 해군의 작전영역과 지속능력을 크게 확장하는 최신예 군수지원함"이라며 "부여된 기동군수지원 임무를 완벽히 수행하여 우리 해군 함정의 전투력을 보장하고, 대한민국의 해양주권을 굳건히 수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양함의 함명은 내륙의 바다로 불리며 국내 호수 가운데 29억t의 최대 저수량을 자랑하는 강원 춘천시 소양호에서 따왔다.

해군 관례에 따라 군수지원함 명칭은 저수량이 큰 호수의 이름을 붙여 제정하기 때문이다.

춘천시는 이날 취역식에서 소양함 부대 측과 자매결연을 했다.

해군은 승조원 숙달훈련 등을 거쳐 올해 연말부터 소양함을 임무에 투입할 예정이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8 1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