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리산 감성'의 귀환…슈스케 우승자 김영근 신곡

슈퍼스타K 2016 우승자 김영근
슈퍼스타K 2016 우승자 김영근[CJ ENM 제공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2016' 우승자인 '지리산 소년' 김영근(22)이 컴백한다.

소속사 CJ ENM은 김영근이 19일 정오 디지털 싱글 '별일이 아니라고'를 낸다고 밝혔다.

이 노래는 연인과 이별한 뒤 상실감을 표현한 팝 발라드다. '그래 같은 거리에 같은 하늘일 뿐야/ 달라진 게 없어/ 그런데 모든 게 다 바뀌고 내 전부를 잃은 것만 같아서'라는 애절한 가사가 김영근의 덤덤한 목소리와 어우러져 짙은 슬픔을 전한다.

김영근은 경남 함양 지리산 자락에서 상경해 일용직 노동일을 하면서 가수 꿈을 키우다가 2011년 '슈퍼스타K3'를 시작으로 지난해 '슈퍼스타K 2016'까지 5년 연속으로 도전한 끝에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그가 경연에서 선보인 '탈진'과 'Lay Me Down(레이 미 다운)', '바보처럼 살았군요', '사랑 그렇게 보내네' 등은 꾸준히 화제를 모으며 음원 차트를 오르내렸다.

지난해 12월에는 미니앨범 '아랫담길'로 정식 데뷔하고 음악 작업을 계속했다.

CJ ENM은 "이번 싱글은 다양한 음악적 경험을 쌓은 김영근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곡"이라며 "음악팬들의 감성을 촉촉이 물들일 것"이라고 전했다.

김영근 '별일이 아니라고' 재킷
김영근 '별일이 아니라고' 재킷[CJ ENM 제공]

cla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9 09: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