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KT AI '누구'에 한컴 자동번역 '지니톡' 담는다

SK텔레콤-한컴, 업무협약 체결
SK텔레콤-한컴, 업무협약 체결(서울=연합뉴스) 박명순 SK텔레콤 AI사업Unit장(오른쪽)이 10일 서울 중구 SK T타워에서 노진호 한컴 대표이사와 '인공지능 누구(NUGU)-자동통번역 솔루션 지니톡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한글과컴퓨터[030520]의 자동통번역 솔루션 '말랑말랑 지니톡'이 SK텔레콤[017670]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NUGU)에 담긴다.

한컴과 SK텔레콤은 10일 서울 중구 T타워에서 이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한컴은 지니톡의 음성인식 기술과 통번역 기술을 누구 AI 스피커, AI 셋톱박스 등에 탑재키로 했다.

이에 누구 사용자들은 앞으로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로 된 문장이나 단어에 대한 자동통번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누구 스피커로 외국어 공부를 하거나 택시기사가 'T맵x누구'로 외국인 승객에게 경로와 요금을 안내하는 데 활용되는 식이다.

SK텔레콤 박명순 AI사업유닛장은 "앞으로도 고객의 삶에 인공지능이 자연스럽게 녹아들 수 있도록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노진호 한컴 대표이사는 "사용자들의 자동 통번역 서비스 이용 방식과 명령 패턴에 대해 지속적으로 분석해 서비스 질과 사용자 편의성 향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글과컴퓨터의 자동통번역 솔루션 '말랑말랑 지니톡' [연합뉴스 자료사진]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0/10 09: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