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성윤모 산업장관 "안전·깨끗한 미래에너지로의 전환 지속 추진"

산자위 국감 '데뷔'…"미국 자동차 232조 적극 대응할 것"

이야기하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과 박원주 특허청장
이야기하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과 박원주 특허청장(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왼쪽)과 박원주 특허청장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이야기하고 있다.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0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안전하고 깨끗한 미래 에너지로의 전환을 지속해서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성 장관은 국감 인사말에서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등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을 위한 장기적 비전을 마련하고 분야별 에너지전환정책과 보완 대책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성 장관은 지난달 21일 임명됐다. 이번이 산업부 장관으로서는 첫 국감이다.

성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인사청문회 때와 마찬가지로 에너지전환(탈원전) 정책을 시행해나가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번 내비쳤다.

보수야당을 중심으로 탈원전 정책에 대한 공세가 거세지는 것을 인식해 신재생 등 대체 에너지에 대한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성 장관은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계기로 제조·서비스 확대, 연관 산업 성장으로 이어지는 재생에너지 산업생태계 강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에너지 신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고, 수소 경제 활성화를 위한 수소 경제 로드맵도 수립하겠다"고 강조했다.

성 장관은 "에너지는 공급뿐만 아니라 수요관리도 중요하다"며 "기존 설비 효율화 중심에서 나아가 에너지사용 시스템 최적화, 에너지 저소비 커뮤니티 구축 등으로 단계적이고 입체적으로 수요를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통상 분야에서는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 세계적인 보호무역주의와 이에 따른 관세 인상 등이 가장 뜨거운 쟁점이었다.

성 장관은 "미국 자동차 (무역확장법) 232조, 미·중 무역분쟁 등 통상 현안과 보호무역주의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우리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에너지, 첨단산업 등 분야에서 미·중과의 미래지향적 협력을 확대하고 소비재, 석유화학 등 기회 확대가 예상되는 품목의 현지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재인 정부가 중점적으로 추진 중인 신남방·신북방 정책과 관련해선 "FTA 네트워크 확대 등을 통해 수출 시장을 신흥국으로 다변화함으로써 우리 기업의 진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선서하는 성윤모 장관
선서하는 성윤모 장관(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toadboy@yna.co.kr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0/10 10: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