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12 허위신고로 경찰 출동 '허탕' 하루 1천100건…"처벌 강화"

112 신고(CG)
112 신고(CG)[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경찰이 허위 신고를 받고 출동하는 경우가 하루 평균 1천100여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소병훈(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에서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간 허위·장난·오인으로 인한 잘못된 경찰 출동 건수가 연평균 42만7천23건에 달했다. 1일 평균 1천170건이다.

같은 기간 112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한 건수인 5천169만건 중 4.1%인 214만건이 허위·장난·오인 신고 등으로 인한 경찰 출동 건이었다.

허위·장난·오인 신고 건수를 지역별로 보면 1일 평균 335건의 오출동을 유발한 경기가 가장 많았다. 서울(255건), 부산(79건) 등이다.

장난·오인신고의 50.4%가 경기와 서울에서 발생해 이들 지역에 대한 경찰력 낭비가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드러났다.

소병훈 의원은 "사고나 사건 처리를 위해 긴급히 출동해야 하는 112 출동이 허위나 장난신고로 낭비되면서 피해가 시민에게 되돌아간다"며 "장난신고를 강력히 처벌하고 홍보와 교육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0/14 11: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