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부' 男 조세호 국내부 우승, 女 임은하 2위…에루페 기권

경주 국제마라톤 조세호, 2시간21분57초로 남자 국내부 우승
임은하는 2시간39분00초로, 이숙정에 이어 2위

경주 달리는 마라톤 참가자
경주 달리는 마라톤 참가자(경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1일 경북 경주에서 열린 경주국제마라톤에 참가한 선수들이 첨성대 앞을 지나고 있다. 2018.10.21
psykims@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부부 마라토너' 조세호(이천시청)와 임은하(경주시청)가 나란히 2018 경주국제마라톤대회 국내부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다.

조세호는 21일 경주 시민운동장을 출발해 돌아오는 42.195㎞ 풀 코스를 2시간 21분 57초에 통과해 국내부 1위에 올랐다. 이 부문 2위는 2시간 23분 35초를 기록한 이민현(괴산군청)이었다.

여자부에 나선 임은하는 2시간 39분 00초로 2위를 차지했다. 이숙정(삼성전자)은 2시간 36분 44초로 대회 2연패에 성공했다.

남자 국제부에서는 케네디 키프로프 체보로르(케냐)가 2시간 8분 26초에 결승선을 통과해 정상에 올랐다. 새뮤얼 키플리모 코스게이(케냐)가 2시간 9분 07초, 로버트 키플리모 킵겜보이(케냐)가 2시간 9분 24초로 뒤를 이었다.

경기 준비하는 에루페
경기 준비하는 에루페(경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1일 경북 경주에서 열린 경주국제마라톤에 참가한 케냐 출신 마라토너 에루페(한국명 오주한)가 몸을 풀고 있다. 하지만 에루페는 경기 시작과 동시에 기권했다. 2018.10.21
psykims@yna.co.kr

관심을 모았던 윌슨 로야나에 에루페(한국명 오주한)는 출발선까지 섰으나, 몸 상태가 좋지 않아 곧바로 기권했다. 에루페는 7월 31일 우수인재 특별귀화 대상자로 선정됐다. 아직 주민등록 신청을 하지 않아, 대한육상연맹 선수등록을 하지 못한 에루페는 '외국인 초청 선수' 신분으로 경주 국제마라톤에 출전하려 했다.

대한육상연맹은 내년 초 이사회에서 '귀화선수 오주한의 기록 인정 여부'를 놓고 논의할 계획이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0/21 12: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