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소말리아 호텔 차량폭탄 테러 사망자 39명으로 늘어

3차례 잇따라 폭발…실종자 있어 사망자 늘 가능성

9일 폭탄테러가 벌어진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9일 폭탄테러가 벌어진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모가디슈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에서 9일(현지시간) 발생한 호텔을 겨냥한 차량폭탄 테러의 사망자가 39명으로 늘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소말리아 경찰을 인용, 전날 오후 폭탄을 실은 차량 두 대가 사하피호텔을 공격했고, 폭발물을 실은 또 다른 삼륜차가 호텔 옆 번화가에서 터졌다고 10일 전했다.

이로 인해 민간인 39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쳤으며, 실종자가 있어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다고 경찰은 밝혔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알샤바브는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13일에도 소말리아 남서부 바이도아 시에서 호텔과 식당에서 자폭 테러가 일어나 최소 16명이 숨지고 50명이 다쳤다.

소말리아에서는 1990년대 초 독재자 무함마드 시아드 바레 정권이 붕괴한 뒤 폭력사태가 잇따르면서 혼란이 가시지 않고 있다.

xi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1/10 19: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