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인 김 美 샌프란시스코 시의원, 시장 보궐선거 출사표

샌프란시스코 시장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제인 김 시의원.[미주한국일보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인 2세인 제인 김(한국이름 김정연·40) 미국 샌프란시스코 시의원이 오는 6월 치러지는 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졌다고 3일 동포 언론들이 전했다.

김 시의원은 출마 성명에서 "차기 시장은 다음 세대에 샌프란시스코가 어디로 가야 할지 안내할 중요한 책무가 있다"며 "빈부격차 해소와 집값 안정 등 현안들을 해결해 나가는데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까지 함께한 것처럼 한인사회의 열렬한 관심과 지지를 부탁한다"고 호소했다.

시는 2020년 1월까지 임기인 에드 리 시장이 급작스럽게 사망함에 따라 잔여기간을 채울 시장을 선출하기 위해 오는 6월 5일 보궐 선거를 실시한다. 입후보자 서류 접수는 9일까지다.

현재 김 시의원과 마크 레노 전 캘리포니아주 상원의원, 앤젤라 알리오토 전 시의원이 출마를 공식화했다.

김 시의원은 뉴욕에서 태어나 스탠퍼드대 정치외교학과, UC버클리 법대를 졸업했다.

인권 변호사로 활동하다 샌프란시스코 교육위원으로 공직 생활을 시작했으며, 2010년 한인 최초로 샌프란시스코 시의원에 당선됐고 2014년 재선에 성공했다.

gh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4:4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