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화(학술/문화재)

뉴스 홈 > 문화 > 학술/문화재

작년 문화예술관람률 78.3%…소득별 격차해소는 여전한 숙제

문체부 '2016 문화향수실태조사'

작년 8월 서울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하나로 열린 '한강다리밑영화제'에 참가한 시민들 모습.[연합뉴스 사진자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경기 악화로 서민 생활이 팍팍해졌지만, 문화예술을 즐기고자 하는 욕구는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가 12일 공개한 '2016년 문화향수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국민의 문화예술 관람률은 78.3%를 기록했다. 문화예술 관람률은 영화나 공연·전시 관람 등 문화예술 행사에 직접 참여한 비율을 가리킨다.

이는 직전 조사인 2014년 71.3%에 비해 7.0% 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2003년 문화향수실태조사를 시작한 이후 상승폭이 가장 컸다.

문화예술 관람률은 2003년 62.4%를 기록한 뒤 2006년 65.8%, 2008년 67.3%, 2010년 67.2%, 2012년 69.6%에 이어 꾸준한 상승세다.

문화예술 분야별로 보면 '영화 관람률'이 73.3%로 가장 높았으며 '대중음악·연예'(14.6%), '연극'(13.0%), '미술전시회'(12.8%) 순이었다. 특히 영화 관람률이 지난해 73.3%로 2014년(65.8%)에 비해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

문화향수실태조사는 2년마다 문체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함께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전국 17개 시도의 만 15세 이상 남녀 1만716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지난 11일 인천시 연수구 중부해양경비안전본부에서 열린 'KBS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신년맞이 음악회 클로버 나눔콘서트' 무대. [연합뉴스 사진자료]

지역별로 문화예술 관람률은 읍면 지역이 65.7%, 중소도시는 81.0%로 2014년과 비교해 각각 8% 포인트 상승했다. 반면 대도시는 81.2%로 같은 기간 5.9% 포인트 높아져 지역 간 격차가 다소 완화된 것으로 조사됐다.

시도별 문화예술 관람률은 인천이 90.3%로 가장 높았으며, 세종(85.3%), 광주(84.4%), 경기(84.4%) 등이 뒤를 이었다. 전남(52.7%), 전북(62.2%), 대구(67.8%) 지역은 비교적 낮았다.

소득별로는 월평균 가구소득 100만원 미만의 문화예술 관람률이 30.9%, 100~200만원은 45.7% 로 지난 조사보다는 조금씩 증가했다. 그러나 월평균 가구소득 600만원 이상의 문화예술 관람률(89.5%) 등과 비교하면 소득별 격차는 여전히 컸다.

연령별로는 50대 문화예술 관람률이 75.2%, 60대 55.7%로 2014년 55.4%와 39.8%에 비해 눈에 띄게 상승했다. 15~19세는 96.4%, 20대 95.9%, 30대 89.6%, 40대 85.7% 였다.

2013년 8월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록 페스티벌에서 헤비메탈 밴드 메탈리카의 공연에 환호하는 관객들. [연합뉴스 사진자료]

문화예술행사에서 우선으로 보완이 필요한 부분으로는, 가장 많은 34.1%가 '관람비용을 낮춰야 한다'고 응답했다.

이밖에 '작품의 질을 높여야 한다'(29.8%), '가까운 곳에서 열려야 한다'(14.7%), '관련 정보가 많아야 한다'(10.3%)는 답변도 있었다.

한편 문체부는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소외계층의 문화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카드) 지원액을 지난해 5만원에서 올해 6만원으로 인상하고, 어르신 문화프로그램을 확대하는 등 계층별 문화 격차를 완화하기 위한 정책을 강화해나갈 방침이다.

또한, '문화가 있는 날'의 확대, 생활문화센터의 활성화 등을 통해 일상 속에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환경도 지속해서 조성할 계획이다.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1/12 11: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