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종환 장관, 블랙리스트 청산 시동…"금주 내 진상조사위 구성"

기자간담회하는 도종환 장관
기자간담회하는 도종환 장관(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9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도종환 장관이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17.6.19 cityboy@yna.co.kr

(세종=연합뉴스) 이웅 기자 =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9일 취임 일성으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청산과 재발 방지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

도 장관은 이날 세종시 문체부 청사 강당에서 취임식을 한 뒤 기자실에 들러 "(블랙리스트와 국정농단에 대한) 문체부 자체 진상조사위원회를 이번 주말까지 구성하려고 한다"며 "15명 규모로 구성해 진상조사분과와 제도개선분과로 나눠 3개월 정도 운영하고 필요하면 1개월 정도 연장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도 장관은 이어 "예술인 중에는 아직도 (블랙리스트 관련) 조사가 부족하다고 느끼는 분들이 있다"며 "그런 분들이 직접 참여해서 조사하고 대책도 마련했으면 한다"고 했다.

도 장관은 "핵심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는 것"이라며 "책임져야 할 사람들은 책임을 지는 것이 당연하다"고 강조했다.

도 장관은 앞서 취임사에서도 영국 작가 러디어드 키플링의 '만일'이라는 시의 일부를 인용해 부처 쇄신에 대한 의지를 표현했다.

도 장관이 인용한 키플링의 시는 "만일 모든 사람이 너를 의심할 때 너 자신 스스로를 신뢰할 수 있다면, … 거짓이 들리더라도 거짓과 타협하지 않으며 미움을 받더라도 그 미움에 지지 않을 수 있다면 … 그렇다면 세상은 너의 것이며 너는 비로소 한 사람의 어른이 되는 것이다"이다.

기자간담회하는 도종환 장관
기자간담회하는 도종환 장관(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9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도종환 장관이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17.6.19
cityboy@yna.co.kr

도 장관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분위기 조성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뜻도 피력했다.

도 장관은 "대회가 7개월여 남은 상황에 붐이 조성되지 않아 심각하게 생각한다"며 "D-200, D-100, 성화봉송 등 붐업을 위한 여러 대책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북한 참여 등을 통해 평화올림픽을 실현하는 데도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이를 위해 오는 24일 전북 무주에서 개막하는 2017 WTF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참석차 방한하는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에게 협조를 요청하고, 장웅 북한 IOC 위원과도 만나겠다고 했다.

도 장관은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구성도 추진해 보겠다"며 "이를 위해선 선수에 대한 배려를 포함해 세심한 논의가 필요한데, 장웅 IOC 위원과 의논하고 통일부와도 상의해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께도 요청해 올림픽 붐 조성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재정적 어려움이 없게 이번 추경(추가경정예산안)은 일자리 중심이지만 올림픽도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문체부 장관 취임식
문체부 장관 취임식(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9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도종환 장관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2017.6.19 cityboy@yna.co.kr

도 장관은 중국의 한한령(限韓令·한류 제한령)으로 피해를 본 관광산업의 피해 복구를 위해서도 다각도로 대책을 마련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관광산업의 피해가 심각해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면서 "이번 기회에 관광산업을 양적 성장에서 질적 발전으로 전환하고, 다변화해 중국 관광객에 대한 의존도를 낮출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께 말씀드려 대통령이 참석하는 국가관광전략회의도 운영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한편, 도 장관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분리 개편 여부를 묻는 질문에 "신중하게 검토해서 접근하겠다"고 답했다.

게임산업 육성과 관련해선 "게임이 콘텐츠 수출을 주도하는 산업이자 여가 문화로서 인정받을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했다.

청소년의 인터넷게임 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도입했으나 존폐 '셧다운(shutdown) 제도'에 대해선 "부모책임시간제 등을 도입해 교육적으로 해결할 여지를 열어놓고 여성가족부와 협의해 유연하게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도 장관은 마지막으로 이날 취임사에서 언급한 '영혼이 있는 공무원'에 대해 "위에서 내려오는 부당한 지시를 막아주고 부당한 지시를 내리지 않아 제대로 일할 수 있는 환경과 구조를 만들어주면 직원들이 잠재된 능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취임사하는 문체부 장관
취임사하는 문체부 장관(세종=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9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도종환 장관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2017.6.19
cityboy@yna.co.kr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19 17:1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