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리목월 문학상에 소설가 김 숨·시인 송재학

소설가 김 숨 [동리목월기념사업회 제공=연합뉴스]

(경주=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올해 동리목월문학상에 소설가 김 숨, 시인 송재학 씨가 뽑혔다.

김 씨는 1997년 대전일보 신춘문예에서 '느림에 대하여'로 등단했으며 이상 문학상, 현대문학상, 대산문학상, 허균 문학작가상 등을 받았다.

장편소설 '백치들', '철', '나의 아름다운 죄인들', '노란 개를 버리러'와 소설집 '투견', '침대', '간과 쓸개' 등 다수 작품이 있다.

시인 송 씨는 1977년 매일신문 신춘문예에 입선해 등단했고 소월시문학상과 상화 시인상, 이상 시문학상, 편운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첫 시집 '얼음 시집'을 비롯해 '살레시오네 집', '푸른빛과 싸우다', '그가 내 얼굴을 만지네', '기억들' 등 시집과 산문집 '풍경의 비밀', '삶과 꿈의 길, 실크로드' 등이 있다.

상금은 각 7천만원이며 시상식은 12월 8일 경주 보문단지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다.

이 상은 경주 출신 소설가 김동리(1913∼1995) 선생과 시인 박목월(1916∼1978) 선생의 문학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다.

시인 송재학 [동리목월기념사업회 제공=연합뉴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1:1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