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1일부터 대구시민주간…"국채보상운동, 2·28 민주운동 계승"

대구 2.28 민주운동
대구 2.28 민주운동대한민국 민주화운동 시초인 '대구 2·28 민주운동'이 1월 30일 정부가 주관하는 국가기념일로 지정됐다. 사진은 2.28 민주운동 당시 교복 입고 시위하는 학생들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h@yna.co.kr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는 오는 21일부터 28일까지 국채보상운동과 2·28 민주운동을 연계한 '2018 대구시민주간'을 연다.

대구에서 시작해 전국으로 확산한 국채보상운동과 2·28 민주운동 정신을 계승해 재도약하려는 취지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행사를 한다.

'대구시민정신 세계로, 미래로'라는 슬로건 아래 대구정신 발견, 대구 강점 발굴로 자긍심 고취, 흥과 끼가 넘치는 대구시민 예술성 발휘를 주제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 화합의 광장에서는 'BOOK-돋움 나눔대장정', '착한대구 응답하라 1907', '우리마을 교육나눔 체험부스' 등 나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1일에는 국민타자 이승엽 대구시 홍보대사 위촉식을 연다.

'국채보상운동 발자취를 따라서'라는 순례 프로그램과 8개 고등학교 학생, 시민 1천여명이 참여하는 '2.28민주운동 재현행사'도 마련했다.

동성로에서는 '나도 시민, 대구를 말하다' , 청소년 소셜픽션, 시민이 만드는 DIY축제 등 플래시몹과 학술세미나, 청년토론, 토크음악제 등을 연다.

'천원의 행복콘서트', 국채보상운동을 소재로 한 창작 뮤지컬 '기적소리' 등 대구문화예술을 한껏 즐길 수 있는 기획공연도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국채보상운동기록물이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되고 2·28민주운동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돼 대구 시민정신이 국내외적으로 인정을 받았다"며 "시민이 자긍심을 갖고 참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3 16:0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