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합뉴스 신임 사장에 조성부씨 내정

(서울=연합뉴스) 현영복 기자 = 국가기간뉴스통신사인 연합뉴스 신임 사장에 8일 조성부(62) 전 연합뉴스 논설위원실 주간이 내정됐다.

연합뉴스의 경영 감독 등 업무를 수행하는 뉴스통신진흥회는 이날 이사회를 열어 사장추천위원회의 추천을 받은 후보자 3명에 대한 면접을 거쳐 조 전 주간을 연합뉴스 주주총회에 차기 사장 후보로 추천키로 의결했다.

조 사장 후보는 28일 열리는 연합뉴스 주주총회에서 사장으로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새 사장의 임기는 3년이다.

조 사장 후보는 고려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1978년 동양통신 기자로 언론계에 입문해 연합뉴스 부에노스아이레스 특파원, 경제부장, 방콕 특파원, 광주·전남 취재본부장, 논설위원실 주간(이사대우) 등을 지냈다.

한국기자협회 회장과 언론개혁시민연대 공동대표, 뉴스통신진흥회 이사 등도 역임했다.

조 사장 후보는 지난 6일 열린 사장 예비후보자 공개설명회에서 "편집총국장제와 편집총국장 임면동의제를 부활시켜 편집권 독립을 보장해 나가겠다"며 "사회적 약자를 보듬는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해법을 제시하는 솔루션 저널리즘을 지향하겠다"고 공정보도 의지를 밝혔다.

또 "북한부를 부활하고 평양 상주 특파원 제도를 추진하는 한편 특파원 인력 육성 인프라 구축, 영문뉴스 서비스 강화, 지방뉴스 네트워크 구축 등을 통해 연합뉴스 콘텐츠의 3대 축인 북한, 국제(외국어뉴스), 지방 뉴스를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연합뉴스 신임 사장으로 내정된 조성부 전 연합뉴스 논설위원실 주간
연합뉴스 신임 사장으로 내정된 조성부 전 연합뉴스 논설위원실 주간

youngb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8 19:3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