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립박물관 유물 보수에 '전주한지' 사용된다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세계3대 박물관인 프랑스 파리 루브르박물관 소장 문화재에 이어 국립전주박물관 소장 문화재 보수에도 전주한지가 활용된다.

전주시는 석지 채용신 (1848~1941)의 작품인 '조선전기 문신 공양공 김관영정' 등 전주국립박물관에서 보관 중인 대표유물의 보존처리에 전주한지가 활용된다고 17일 밝혔다.

전주한지박물관 내부 모습
전주한지박물관 내부 모습

이는 양 기관이 지난 3월 체결한 전주한지 사용 업무협약 이행을 위한 첫 번째 성과다.

최근 전주시는 국립전주박물관의 요청을 받아 전주한지장인에게 유물 보수용 전주전통한지 440여장(63x93cm)을 주문했다.

전주한지산업지원센터도 가장 적합한 한지가 문화재 보수용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시험성적서를 작성하는 등 협조했다.

전주시는 이번을 시작으로 국내 국립 및 공립 박물관 소장품 보수재료로 전주한지의 활용도를 높여나가는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 관계자는 "이번에 전주박물관이 전주전통한지를 보수재료로 채택한 것은 그 우수성을 인정한 것으로 앞으로 전주한지 산업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lc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7 11:0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