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폰트확대
  • 폰트축소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 요즘
  • 미투데이
'북한 세계 침공' 게임 美서 금주 출시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북한 김정은이 한반도를 적화통일 한 뒤 일본과 동남아시아 등을 점령하고 미국까지 침공한다는 내용의 게임이 미국에서 지난 15일(현지시각) 출시된 것으로 18일 확인됐다.

   '홈프론트'란 이름의 이 게임은 2012년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으로 후계자 김정은이 권력을 잡은 북한이 2013년 한국, 2018년 일본을 각각 침공해 항복을 받고, 2027년 전자기기 파괴탄으로 미국의 전기통신망을 마비시켜 하와이와 미 서부를 공격해 전면전을 벌이는 내용으로 돼 있다.

   이 게임 제작사인 THQ의 마이클 스미스 대변인은 지난달 미 자유아시아방송(RFA)과 통화에서 "이 게임은 미국과 유럽에서 3월 출시하지만 한국에서는 판매하지 않는다"며 "일본에서는 김정일, 김정은의 모습을 빼고 북한군을 미국 북부 어느 나라의 군대로 설정을 바꿔 판매한다"고 말했다.

   일본 출시일은 4월14일로 알려졌다.

   THQ는 '홈프론트'가 출시 첫날에만 PC, PS3, Xbox360으로 약 37만5천장이 팔렸다고 밝혔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1/03/18 10:11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