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뉴스Y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 미투데이
  • RSS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전세계인을 하나로"…새 메시징 서비스 美서 첫선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종합5개SNS
기사보기옵션

"전세계인을 하나로"…새 메시징 서비스 美서 첫선

1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이동통신업체 메트로PCS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전세계 이동통신사들이 협력해 개발한 메시징 서비스 'RCS(Rich Communication Suite)'를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 사진은 미국 텍사스주의 메트로PCS 사옥.(EPA=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내에선 SKT·KT·LGU+, 이달 중 출시할 듯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전세계 이동통신 가입자들이 자유롭게 메시지를 교환할 수 있는 차세대 통합메시징 서비스가 미국에서 첫 선을 보였다.

1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이동통신업체 메트로PCS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전세계 이동통신사들이 협력해 개발한 메시징 서비스 'RCS(Rich Communication Suite)'를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 메트로PCS는 SK텔레콤·LG유플러스[032640] 등 한국 업체들보다 하루 앞서 VoLTE(Voice over LTE)를 시작한 업체다.

서비스 이름은 '조인(joyn)'이다. 조인은 세계 이통사들이 협력해 개발한 RCS에 대해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정한 공식 브랜드다.

RCS는 카카오톡과 같은 즉석 채팅 서비스, 통화 중 콘텐츠 공유, 와이파이·영상 채팅 등 기존보다 풍부한 메시지 서비스를 가능하게 한다.

'통화 가능', '통화 불가능', '회의 중' 등 가입자의 실시간 상태를 상대방에게 알려주고 그룹 채팅 기능도 제공한다.

현재 메트로PCS의 조인 서비스는 삼성전자[005930]의 '갤럭시 어테인(Attain)' 4G 스마트폰에서 전용 애플리케이션(앱)을 내려받고서 이용할 수 있다. 이 회사는 조인을 지원하는 LTE폰을 잇달아 출시할 계획이다.

SK텔레콤[017670], KT[030200], LG유플러스 등 국내 이통사들도 이달 중하순 RCS를 출시할 것으로 전망된다.

RCS는 GSMA가 인증한 표준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전세계 이통사들이 단말기 종류와 통신사, 유·무선 등에 관계없이 서비스를 연동할 수 있다. 메트로PCS와 SK텔레콤이 RCS를 연동하면 각사의 이용자들이 제약 없이 대화를 나누거나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것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조인은 LTE는 물론 3세대(3G) 망에서도 가능한 서비스"라며 "요금 정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RCS를 준비하는 국내외 이통사들은 스마트폰 보급으로 문자 이용량과 수익 감소하는 상황에서 RCS가 일종의 돌파구를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2/11/01 16:34 송고


그 외 기사 모음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