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산업/경제

뉴스 홈 > 산업/경제

한일 주력산업 IT·자동차 겹치기 '위험한 동거'

국내시총 톱100 매출 40% 영업익 60%…일본은 40%
중국은 매출 70%·업익 60% 석유화학·건설에 편중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한국과 일본 양국의 산업구조가 IT·전기전자와 자동차·부품 업종에 크게 편중돼 글로벌 시장에서 숙명적인 라이벌 구도를 형성한 것으로 파악됐다.

일본이 엔저로 수출 드라이브를 거는 상황이어서 업종이 겹친 국내 기업이 큰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는 조건으로 해석된다.

반면 중국은 석유화학과 건설 부문의 편중도가 절대적이어서 한일 양국과의 '정면 충돌'을 피했다.

23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가 한중일 3국의 시가총액 100대 기업 매출과 영업이익을 중심으로 업종별 지형도를 분석한 결과 국내 100대 기업 중 IT·전기전자 및 자동차·부품 업종 매출은 4천372억달러로 전체(1조716억달러)의 40.8%를 차지했다.

일본 역시 시총 100대 기업 내 IT·전기전자 및 자동차·부품 업체 매출이 1조511억 달러로 전체 2조6천44억 달러의 40.4%를 차지해 한국과 거의 동일한 편중도를 보였다.

한국은 삼성전자를 필두로 한 IT·전기전자 업종이 25.5%(2천738억달러)로 가장 높은 비중을 나타냈고 현대기아차를 비롯한 자동차·부품 업종이 15.3%(1천635억달러)로 2위를 차지했다.

반면 일본은 도요타를 비롯한 자동차·부품 업종이 22.4%(5천833억달러)로 가장 높았고 히타치가 주도하는 IT·전기전자 업종이 18.0%(4천678억달러)로 그 다음을 차지했다.

영업이익 측면에서는 두 산업에 대한 한국의 편중도가 훨씬 심했다.

한국의 IT·전기전자 및 자동차·부품업체 영업이익은 전체의 61.1%에 달한 반면 일본은 40.8%로 20.3%포인트나 낮았다. 이익 쏠림 현상이 한국에서 더 극심하다는 얘기다.

특히 한국은 IT·전기전자 업종의 영업이익 편중도가 특히 심했다. 시가총액 상위 100대 기업에서 IT·전기전자 업체들이 차지하는 매출 비중은 25.5%인 반면 영업이익 비중은 무려 42.1%에 달했다. 자동차·부품의 경우도 매출 비중은 15.3%인데 영업이익 비중은 19.0%나 됐다.

반대로 일본은 자동차·부품의 매출비중이 22.4%인데 영업이익 비중도 26.3%로 거의 비슷했고 IT·전기전자도 매출 비중 18.0%에 영업이익 비중은 14.5%로 비슷한 균형을 이뤘다.

동일 업종 내에서 1위 기업이 차지하는 영업이익 편중도도 대비를 이뤘다.

IT·전기전자 업종에서 삼성전자가 차지하는 영업이익 비중이 74.8%에 달한 반면 일본 1위인 히타치는 18.8%에 불과했다. 자동차·부품업종의 경우도 현대기아차는 66.9%에 달한 반면 일본의 토요타는 47.5%로 19.4%포인트 낮았다.

이들 외에 한국의 톱5 업종은 석유화학(12.7%)→에너지(7.5%)→철강(6.9%)→조선기계설비(5.2%)→건설(4.9%) 순이고, 일본은 상사(13.9%)→석유화학·통신(9.1%)→에너지(5.4%)→유통(4.6%) 순이었다.

한일 양국과 달리 중국은 석유화학과 건설 업종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중국 시총 100대 기업 매출에서 석유화학 및 건설 업종 매출 비중은 무려 70.7%에 달했다. 다음은 철강 및 자동차·부품(6.0%)→에너지(3.6%)→운송(3.4%)→조선기계설비(2.7)→통신(2.4%)→유통·IT·전기전자(1.1%) 순이었다.

영업이익 역시 석유화학(42.3%)과 건설(19.0%)이 전체의 61.3%로 3분의 2에 육박했고 에너지(11.1%), 자동차·부품(7.4%), 운송(5.3%), 식음료(4.1%) 등으로 나타났다. 결국 한일 양국의 산업구조가 IT·전기전자와 자동차·부품 업종에 크게 편중돼 글로벌 시장에서 숙명적인 라이벌 구도를 이룰 수밖에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일·중 시총 100대 기업 업종별 비중
순위 한국 일본 중국
업종 매출
영업
이익
업종 매출
영업
이익
업종 매출
영업
이익
1 IT전
기전
25.5
%
42.1
%
자동
차.
부품
22.4
%
26.3
%
석유
화학
46.2
%
42.3
%
2 자동
차.
부품
15.3
%
19.0
%
IT전
기전
18.0
%
14.5
%
건설 24.5
%
19.0
%
3 석유
화학
12.7
%
2.4% 상사 13.9
%
6.9% 철강 6.0% 0.0%
4 에너
7.5% 8.6% 석유
화학
9.1% 6.9% 자동
차.
부품
6.0% 7.4%
5 철강 6.9% 6.8% 통신 9.1% 15.7
%
에너
3.6% 11.1
%
6 조선
.기
계.
설비
5.2% -3.9
%
에너
5.4% 2.8% 운송 3.4% 5.3%
7 건설 4.9% 3.1% 유통 4.6% 2.8% 조선
.기
계.
설비
2.7% 1.9%
8 유통 4.7% 3.9% 철강 3.9% 3.2% 통신 2.4% 2.2%
9 통신 4.1% 2.7% 운송 3.2% 5.9% 유통 1.1% 0.6%
10 운송 2.5% 1.8% 건설 3.1% 4.1% IT전
기전
1.1% 1.8%
11 식음
2.1% 3.1% 식음
2.6% 3.9% 상사 1.0% 0.6%
12 서비
2.0% 3.9% 조선
.기
계.
설비
2.4% 3.4% 식음
0.8% 4.1%
13 상사 1.6% 0.5% 제약 1.8% 1.5% 기타 0.8% 2.2%
14 생활
용품
1.0% 1.9% 서비
0.6% 2.1% 제약 0.3% 1.0%
15 제약 0.2% 0.5% 생활
용품
0.0% 0.0% 서비
0.2% 0.5%
16 기타 0.2% 0.2% 기타 0.0% 0.0% 생활
용품
0.0% 0.0%
출처 : CEO스코어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09/23 06:1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