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인 소비만족도 높아졌다…2년전보다 12.8점↑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우리나라 사람들의 소비생활만족도가 2년전보다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전국 20세 이상 남녀 5천 명을 대상으로 소비생활지표를 조사했더니 올해 종합 소비생활만족지수가 76.6점으로 2015년의 63.8점보다 12.8점 높아졌다고 14일 밝혔다.

소비자원은 국민이 체감하는 소비생활 여건·만족·문제 경험을 측정·분석한 소비생활지표를 2년에 한 번 발표한다.

소비생활만족 지수를 분야별로 보면 식품·외식(78.0점), 의류(77.0점), 주거(76.6점) 등 필수적으로 지출하는 항목의 소비생활만족 지수가 전반적으로 높았다.

생애주기별로는 자녀양육기 소비자 만족도가 77.9점으로 가장 높았다.

은퇴기 소비자 만족도는 76.9점으로 2015년(59.1점)보다 크게 상승했다.

지역별로는 경북(81.2점), 경남(80.6점), 부산·대구(80.5점) 등 경상권의 만족도가 높았고 제주(67.8점), 세종(65.4점), 전남(65.1점), 강원(61.2점) 등의 지역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소비생활에서 문제를 경험했다고 답한 소비자는 43.4%로 조사됐다.

특히, 올해 새롭게 조사된 품목인 정보통신기술(ICT) 기기 관련 소비자문제 경험률은 19.3%로, 식료품(24.4%), 외식서비스(23.0%), 의류·신발·가방(22.5%) 다음으로 높았다.

유형별로는 가격(29.2%)문제가 가장 높았고, 교환·취소·환불·배상 어려움(13.4%), 안전불안(12.6%) 문제가 그 뒤를 이었다.

사업자 계약불이행(10.5%), 분쟁시 피해구제 어려움(11.6%) 관련 문제 경험률은 2년 전보다 상승했지만 품질불량(5.9%)으로 인한 문제 경험률은 2년 전보다 6.0%포인트 줄었다.

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국내·외 소비자정책 논의 과정에 반영하고 지역 밀착형 소비자정책 확대·맞춤형 지역소비자 행정 활성화 토대를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4 09:1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