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UNIST, 게놈코리아 콘퍼런스 열고 협약기관 확대

울산 게놈산업기술센터 게놈 산업화 연구
울산 게놈산업기술센터 게놈 산업화 연구(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과학기술원(UNIST)에서 UNIST와 울산시가 연구 중심의 기존 UNIST 게놈연구소 기능을 확대해 산업화 연구 등에 나설 게놈 산업기술센터 개소식이 열리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와 울산과학기술원(UNIST)는 8일 UNIST에서 제3회 게놈코리아 콘퍼런스를 열었다.

게놈코리아 콘퍼런스는 2015년 '게놈코리아 울산프로젝트' 선언 이후 최신 연구 동향, 유전체 연구의 상용화·산업화 방향성 예측과 게놈코리아 프로젝트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자 매년 열고 있다.

이날 게놈코리아 프로젝트에 관심을 보인 국책기관, 대학, 기업체 등 5개 기관이 UNIST 게놈산업기술센터(KOGIC)와 협약했다.

협약 기관들은 게놈산업기술센터와 인적·물적 인프라 사용, 기관별 공동 게놈과제 추진, 게놈 해독과 분석 공유, 게놈 산업의 수익화 및 국산화를 추진한다.

게놈산업기술센터는 게놈 기반 예측 독성 연구개발, 게놈 빅데이터 처리를 위해 협력한다.

연세대, 부산대, 제주대와는 공동연구한다.

이번 협약은 주민 게놈건강리포트 제공사업과 울산 만 명 게놈프로젝트 등 울산의 게놈 사업 데이터와 노하우를 이용한 성과다.

이로써 게놈산업기술센터와 게놈 사업 협력을 위해 협약한 기관은 기존 밀양시, 울산대, 울산대병원, 테라젠이텍스, 제로믹스, 클리노믹스, 제로텍 등 8개 기관에서 13개 기관으로 늘었다.

울산에 개소한 게놈산업기술센터
울산에 개소한 게놈산업기술센터(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과학기술원(UNIST)에서 UNIST와 울산시가 연구 중심의 기존 UNIST 게놈연구소의 기능을 확대한 게놈 산업기술센터 개소식이 열리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콘퍼런스에서는 게놈산업기술센터장 박종화 교수가 게놈코리아 프로젝트 추진 상황을 소개했다.

박 센터장은 "한국은 첨단 고급 두뇌 집약적인 게놈 기반 바이오 메디컬 산업에 적합한 기술과 문화 환경이 있고, 첨단 검진센터들이 활성화되어 있어 맞춤 의료기술이 세계적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크다"며 "게놈 기반 바이오 메디컬산업이 대형 국가산업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미래의 게놈 연구는
미래의 게놈 연구는박종화 UNIST 게놈산업기술센터장(생명과학부 교수)가 UNIST에서 대학과 기업 등이 융복합된 게놈 전문연구기관으로 문을 연 게놈산업기술센터 개소식에서 향후 게놈 연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시 관계자는 "게놈산업기술센터를 중심으로 게놈 기반 원천기술 상용화·산업화에 집중하고, 기업·센터·지역이 연합해 수익성 창출과 글로벌 시장 개척에 초점을 맞춘 핵심 인프라 기능을 제공하는 등 대한민국 게놈 산업의 수준을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게놈코리아 프로젝트는 게놈 기반 정밀 의학기술을 기반으로 연구역량 강화, 산업발전, 일자리 창출은 물론, 행복하고 건강한 노화를 의미하는 웰 에이징(Well aging) 시대 새로운 지평을 열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미래 먹거리 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고대 동아시아인 게놈 분석한 박종화 UNIST 교수
고대 동아시아인 게놈 분석한 박종화 UNIST 교수[UNIST 제공=연합뉴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08 09:2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