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회적참사 특조위, 내일 '라돈 침대' 긴급 현안점검회의

사회적 참사 특조위
사회적 참사 특조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가습기 살균제 사건과 4·16 세월호 참사 특별조사위원회'(사회적 참사 특조위)는 17일 오전 10시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라돈 방사성 침대 관련 부처 긴급 현안점검회의'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현안점검 회의에는 원자력안전위원회와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소비자원 등 관련 부처 정책 담당자들이 참석한다.

특조위 안전소위는 이들로부터 부처별 대응 현황과 향후 대책을 보고받고, 피해 해결과 방사성 물질 안전 관리 방안 등을 모색할 계획이다.

특조위는 "최근 언론 보도로 드러난 '라돈 방사성 침대' 사건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중대한 사안"이라며 "제조 기업과 정부의 대응이 가습기 살균제 참사 초기와 상당한 유사성을 띤다는 지적이 나올 만큼 수많은 피해자와 국민이 불안해하고 있다"고 회의 소집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이날 환경보건시민센터 등 시민사회단체들은 성명을 내고 정부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환경보건시민센터는 "가습기 살균제나 침대는 모두 안방에서 사용하는 제품으로, 라돈 침대 사건은 또 다른 '안방의 세월호'라고 불러야 한다"며 "범정부 차원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환경단체, 라돈 침대 리콜 확대 촉구
환경단체, 라돈 침대 리콜 확대 촉구(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환경보건시민센터 회원들이 16일 오후 서울 중구 서소문로 환경재단에서 라돈방사선침대 리콜 확대 및 사용자 건강 전수조사, 감사원의 특별감사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5.16
hihong@yna.co.kr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6 16: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