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쉐린코리아 '프라이머시4' 출시…"닳아도 제동성능 그대로"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미쉐린코리아는 여름용 타이어 '미쉐린 프라이머시 4'와 사계절용 타이어 '미쉐린 프리미어 A/S' 등 프리미엄 타이어 신제품 2종을 국내에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제품은 내구성에 초점을 맞췄다. '타이어는 닳아도 안전은 그대로'(Safe When New, Safe When Worn)가 이들 제품에 대해 내건 슬로건이다.

미쉐린은 독보적인 설계와 기술로 타이어가 마모한계선에 이를 때까지 그립감(노면 접지력)을 높은 수준으로 유지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미쉐린 프라이머시 4는 그루브(홈)의 면적을 넓혀 22% 더 넓은 배수공간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실험 결과 마모된 상태에서도 타사의 동급 신제품과 비교할 때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거리가 평균 1.6m 짧았다고 미쉐린은 밝혔다.

미쉐린 '프라이머시 4'
미쉐린 '프라이머시 4'

또 타이어 마모지수인 UTQG 트레드웨어를 전작인 '프라이머시 3'보다 100포인트 높은 340까지 향상시켰다.

또 미쉐린 프리미어 A/S는 세단용 사계절 타이어로, 미쉐린의 특허기술인 '에버그립'이 적용돼 타이어가 마모될수록 그루브가 넓어져 끝까지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고 미쉐린은 설명했다.

이들 제품은 18일부터 미쉐린 서비스센터와 일반 대리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미쉐린 '프리미어 A/S'
미쉐린 '프리미어 A/S'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1: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