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법인으로 눈돌리는 은행…중기대출 1년만에 최대폭↑

중기 법인대출 증가액 1년 반만에 최대

기업대출창구
기업대출창구[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은행권 중소기업 대출이 1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늘었다.

자영업자 대출 증가세가 꾸준히 이어지고 법인대출 영업 강화에 나선 여파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2018년 9월 중 금융시장 동향'을 보면 지난달 말 은행권 중소기업대출은 666조7천억원으로 한 달 전보다 5조4천억원 늘었다.

중소기업 대출 증가액은 작년 9월(5조9천억원) 이후 가장 컸다.

중소기업 법인대출이 3조4천억원, 개인사업자 대출이 2조원 각각 증가했다.

법인대출 증가액은 작년 4월(4조원) 이래 1년 반만에 가장 크다.

한은 관계자는 "가계대출 등 다른 대출을 확대할 여력이 크지 않은 환경이다 보니 은행들이 법인대출을 늘리는 것 같다"며 "추석 상여금 지급을 위한 운전자금 수요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개인사업자 대출 잔액은 309조1천억원이다.

개인사업자 대출 증가 폭은 전월(2조5천억원)보다 축소했으나 올해 2월이래 2조원대 증가세가 지속하고 있다.

대기업 대출은 154조8천억원으로 한 달 전보다 1조2천억원 감소했다.

분기 말 기업들이 대출을 상환하는 계절적 요인이 영향을 미쳤다.

은행권 전체 기업대출은 821조5천억원으로 4조2천억원 증가했다.

기업대출 증가액은 6월(9천억원 감소) 이후 최소였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0/11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