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폰트확대
  • 폰트축소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 요즘
  • 미투데이
韓 10대 여성 中 여행 중 버스서 출산
韓 10대 여성 中 여행 중 버스서 출산 (AP =연합뉴스)

(상하이=연합뉴스) 김대호 특파원 = 중국 상하이(上海)를 여행하던 한국의 10대 여성이 버스 안에서 아이를 낳았다.

   동방조보(東方早報)의 21일 보도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30분께 상하이 황푸(黃浦)구 마당루(馬堂路)의 관광버스 안에서 A씨가 2.5㎏의 남자 아이를 출산했다.

   1992년 출생자로 학교의 단체관광에 참가했던 A씨는 마당루 인근의 대한민국 임시정부 청사와 신톈지(新天地) 등을 관람하던 중 갑자기 복부의 통증을 느낀 후 바로 출산했다는 것이다.

   이들 모자는 긴급출동한 구급차를 이용해 인근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며 모두 건강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병원 입원 당시 남자 친구인 B씨(20)와 한국인 교사, 여행사 직원 등의 부축을 받았다고 신문은 전했다.

   병원 관계자는 "산모의 의식이 뚜렷하고 아이가 매우 건강하다"고 밝혔다.

   daeh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1/06/21 16:55 송고